공모 리츠 '큰 장' 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