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노원구 재건축 '바람'…상계 미도 '첫발' 뗐다

노원구 재건축 '바람'…상계 미도 '첫발' 뗐다

서울 노원구 일대 노후 단지의 재건축 사업이 탄력을 받고 있다. 상계미도아파트 등 재건축 연한(30년)이 지나 안전진단을 추진하는 단지가 늘어나고 있다. 안전진단 규제 완화 기대 속에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을 피한 재건축 단지를 중심으로 집값 상승세가 커지고 있다. 노원구 재건축 안전진단 추진 단지 23곳 18일 노원구에 따르면 1988년 지어진 노원구 상계동 상계미도아파트가 지난 11일 재건축 사업 첫 관문인 예비안전진단(현지조사)을 통과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