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 돌파' 나선 재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