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구 명예회장의 아름다운 퇴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