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국 경제 '시리아 쇼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