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文대통령에 '친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