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에 강한 신문 한경 JOB

시중銀 6곳 참여…세종대 대양홀
‘은행고시’의 모든 것이 오는 24일 한경 은행권 잡콘서트에서 밝혀진다.

'은행고시'의 비밀… 24일 한경 잡콘서트 오세요

올해부터 부활된 은행 입사시험을 두고 금융권 취업준비생은 어떻게 준비해야 할지 막막해하고 있다. 이에 한국경제신문은 24일 서울 군자동 세종대 대양홀에서 시중은행 6곳의 인사담당자와 신입사원을 초청해 ‘은행고시 준비법’과 ‘달라진 은행 채용’에 대해 듣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날 한경 은행권 잡콘서트에 참여하는 은행은 국민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KEB하나은행 기업은행 농협은행 등 6곳이다.

올 하반기 은행권 채용에는 필기시험이 전면 도입된다. 전국은행연합회는 채용 절차에 필기시험을 둘 수 있고, 외부 면접위원을 참여시킬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안을 마련했다. 지난해 하반기 채용에선 국민·KEB하나·농협·기업은행이 필기시험을 치렀고, 올 상반기에는 우리·신한은행이 신입사원을 채용하면서 필기시험을 도입했다.

이들 은행은 하반기 공채부터 채용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서류전형을 외부기관에 맡기거나 면접 때 외부 전문가를 활용하기로 했다. 금융권에 따르면 올 하반기 이들 6개 은행은 2360명 이상의 신입직원을 뽑을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 은행권 잡콘서트 신청·접수는 페이스북 한국경제JOB 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한경 구독자 등 참석자에게는 온라인으로 제작한 ‘달라진 은행권 입사 가이드북’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경 은행권 잡콘서트가 열리는 세종대 대양홀은 1~3층에 2500명을 수용할 수 있다.

공태윤 기자 true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