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녀석들:더무비' 추석 첫날 1위
'타짜3' 제치고 1위 등극
'힘을 내요 미스터리' 3위
/사진=왼쪽부터 영화 '타짜:원 아이드 잭', '나쁜녀석들:더 무비', '힘을내요, 미스터 리' 스틸

/사진=왼쪽부터 영화 '타짜:원 아이드 잭', '나쁜녀석들:더 무비', '힘을내요, 미스터 리' 스틸

마동석 주연 영화 '나쁜 녀석들:더 무비'가 추석 연휴 첫날 '타짜:원 아이드 잭'('타짜 3')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1위로 올라섰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나쁜 녀석들'은 전날 1천221개 스크린(6천186회 상영)에서 44만2천334명을 불러모으며 정상을 차지했다.

개봉일인 지난 11일 '타짜 3'에 밀려 2위로 출발했으나 하루 만에 관객 수가 81%나 급증하며 판세를 바꿨다.

누적 관객 수는 71만1천749명이다.

'타짜3'는 1천428개(6천182회 상영) 스크린에서 35만3천543명을 불러들이며 2위를 기록했다.

개봉일 33만명을 동원하며 '타짜' 시리즈 가운데 최고 오프닝 성적을 기록했으나, 전날 관객 수가 개봉일보다 6.5%에 그쳐 정상 자리를 내줬다.

청소년관람 불가 등급인 데다, 관객 호불호가 갈린 점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위 두 영화와 같은 날 개봉하며 3파전을 예고했던 '힘을 내요, 미스터 리'(14%)는 892개 스크린에서 3844회 상영, 15만 7061명을 모아 3위에 머물며 아쉬움을 남겼다. 누적관객수는 24만 1426명.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