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예원 남자친구, 저격글 게재로 화제
양예원 변호사 "게시글로 또 한번 구설수 올라"
"추상적인 가해 어리둥절하다 못해 딱해"
이동민, 양예원 /사진=유튜브 '비글커플' 캡처

이동민, 양예원 /사진=유튜브 '비글커플' 캡처

유튜버 양예원의 남자친구가 공개 저격글을 게재해 화제가 된 가운데, 양예원 성추행 사건을 담당했던 이은의 변호사가 입장을 전했다.

이은의 변호사는 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양예원 씨 남자친구의 밑도 끝도 없는 게시글로 양예원 씨는 또 한번 구설수에 올랐다. 그의 글에 호기심을 갖는 사람들은 뭐가 있나보다 솔깃하고 궁금함이 폭발하는 것 같다"라고 적었다.

이어 "그런데 이쪽에서 보면 차라리 그렇게 소름이니 뭐니 하는 게 무슨 소리인지 알지 못하고 알 길이 없다. 그래서 이런 뜬금없는 말로 이루어지는 추상적인 가해가 어리둥절하다 못해 딱하다. 양예원 씨가 바라는 건 남자친구가 뭘 아는데 침묵하는 게 아니라 뭘 알면 말을 똑바로 전하라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양예원의 남자친구인 유튜버 이동민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양예원 소름이네. 그동안 믿고 지켜준 남자친구가 길고 굵직하게 글을 다 올려버려야 하나요? 여러분"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양예원, 이동민 /사진=유튜브 '비글커플' 화면 캡처

양예원, 이동민 /사진=유튜브 '비글커플' 화면 캡처

양예원과 이동민은 '비글 커플'이라는 유튜브 채널을 함께 운영해 왔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