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정주영 회장이 설립
울산대·울산과학대 운영
울산공업학원 이사장에 김도연 前 포스텍 총장

울산공업학원은 6일 이사회를 열어 김도연 전 포스텍 총장(사진)을 제6대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신임 김 이사장은 서울대 재료공학과를 졸업하고 KAIST에서 재료공학 석사, 프랑스 블레즈-파스칼대에서 재료공학 박사학위를 취득한 뒤 서울대 교수를 거쳐 교육과학기술부 장관, 울산대 총장, 국가과학기술위원회 위원장, 포스텍 총장 등을 역임했다.

울산공업학원은 고급 기술인력 양성을 목적으로 1969년 고(故) 정주영 현대창업자가 설립했다. 울산대와 울산과학대 등을 통해 울산지역 인재 육성과 교육 발전에 기여해왔다.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이 명예이사장을 맡고 있다.

정몽준 명예이사장은 “울산대와 울산과학대는 울산지역 인재 양성의 요람으로 앞으로도 많은 인재를 배출해 교육 본래의 기능은 물론 지역문화 창달에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울산=하인식 기자 ha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