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단법인 인천학회는 인하대 60주년 기념관에서 총회를 개최하고 2대 회장으로 서종국 인천대 교수를 선임했다.

사단법인 인천학회는 인하대 60주년 기념관에서 총회를 개최하고 2대 회장으로 서종국 인천대 교수를 선임했다.

사단법인 인천학회는 7일 인하대 60주년 기념관에서 총회를 개최하고 2대 회장으로 서종국 인천대 서종국 교수를 선임했다. 임기는 2년이다.

서종국 신임 회장은 국토부 도시재생특위 실무위원을 역임했다. 서 회장은 “인천학회가 지역의 다양한 인재들과 함께 하면서 지역 현안에 대해 적극적인 참여로 대안제시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인천=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