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이 아파트 브랜드 ‘푸르지오’의 브랜드 디자인을 바꾼다. 대우건설은 28일 서울 논현동 모스스튜디오에서 브랜드 리뉴얼 간담회를 열고 새 브랜드 디자인을 공개했다.

새로 정립한 푸르지오의 철학은 ‘본연이 지니는 고귀함’이다. 본연의 나에 가까운 모습으로 돌아와 누리는 세련된 편안함을 뜻한다. 이 같은 브랜드 철학을 바탕으로 만든 푸르지오의 새 디자인은 산들바람에 부드럽게 흔들리는 자연의 형상을 담았다. 색상은 기존 푸르지오의 초록색보다 짙은 브리티시 그린으로 바꿨다.

대우건설은 새 브랜드 이미지에 맞춰 가변주택·맞춤형주택·장수명 주택 등 다양한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서기열 기자 phil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