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청와대에서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를 주재한다. 국가과학기술자문회의는 연구개발(R&D) 예산 배분과 정책 심의 등을 총괄하는 기구로 문 대통령이 의장이다. 이번 회의는 문 대통령 취임 후 처음으로 열린다.

회의에서는 과학기술 정책 성과를 공유하고 청년 과학자 처우 개선, 연구자 중심의 R&D 생태계 조성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과학기술관계장관회의 복원, 내년도 정부 R&D 사업 예산 배분 조정안 등도 다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은 대선 기간 청년 과학기술인에 대한 지원 확대, 기초 연구 분야 자율성 확보 등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