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융자금액이 23일 연중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금융투자협회는 23일 신용융자금액이 5조5,339억원을 기록해 지난 19일 기록한 연중 최고치 5조5,283억원을 넘어섰다고 밝혔습니다.



신용융자는 증권회사가 투자고객으로부터 일정한 증거금(신용거래보증금)을 받고 주식거래의 결제를 위해 매매대금을 빌려주는 것을 말하는 것으로, 쉽게 말해 돈을 빌려 투자한 사람들이 많아졌다는 의미가 됩니다.



신용융자금액은 지난해말 3조9천억원 수준에서 지난 4월말 4조4천억원까지 올랐으며 최근 지속해서 늘고 있습니다.


김치형기자 ch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ㆍ김혜수 체육대회, 이번엔 "통키 불꽃슛 실사판" 경악
ㆍ송대관 사기혐의, "4억원대 부동산은 부인 땅, 나와 상관없다"
ㆍ도경완 결혼소감 "장윤정 상처 받을까 조심스러워"
ㆍ김태희 인간극장 패러디, "잠온다...싱크로율 100%" 폭소
ㆍ`1달러=100엔 시대` 엔화 쓰나미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