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감독원이 은행권 주택청약종합저축의 과당경쟁 실태에 대한 특별검사에 착수했다. 금감원은 1일부터 닷새 동안 우리 신한 하나 기업은행과 농협 등 5개 은행에 대해 '만능청약통장'으로 불리는 주택청약종합저축의 가입자를 유치하는 과정에서 불완전 판매를 했는지 조사에 나설 계획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