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아침장 (대표 김관두)이 바이오세라믹전기요를 개발, 생산을 본격화
하고 있다.
이 세라믹전기요는 기존전기요보다 열전도율이 높고 인체의 피부밑까지
원적외선의 침투가 가능, 혈액순환을 돕는 이점을 갖고 있다고
한다.
또 방습 방온효과가 뛰어나 척추디스크에 효과가 있다.
범아는 바이오세라믹전기요를 서울 강남공장에서 월 1천장씩 본격생산
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