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은영 '에르메스 VVIP'?…손목에 5500만원 롤렉스 '눈길'

'육아 대통령'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오은영 박사를 둘러싼 각종 이슈가 화제다.

일부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오은영 박사가 착용한 고가의 옷과 가방, 명품 시계 등을 두고 '비싼 상담료를 받아 사치를 부린다', '금쪽이 상담할 때 입는 모든 옷이 에르메스다', '에르메스 VVIP다'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들은 오 박사가 실제 방송에서 착용한 에르메스 자료 사진 등을 공유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에르메스 매장에 자주 온다는 얘기가 있다", "에르메스 매장 직원들이 오 박사를 보면 버선발로 뛰어나온다더라" 등의 목격담을 전했다. 반면 대다수 네티즌은 "본인이 능력이 돼서 입는 건데 무슨 문제가 되나", "육아 대통령은 에르메스 입으면 안 된다는 공식이라도 있나", "능력 있고 돈 많은 사람의 소비에 죄책감을 느끼게 하지 마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를 두고 유튜브 방송 성제준TV에서는 일부 맘카페에서 오은영 박사가 에르메스를 즐겨 입는다는 도 넘은 비판이 있다고 전했다. 그는 "에르메스를 입으면 아이 마음을 다독일 수 없나. 말이 안 되는 지적이다"라며 "능력주의로 잘 나가는 사람한테 '너 왜 그렇게 잘 나가냐'고 비판하는 격이다. 이런데 제대로 된 여성주의가 자리 잡을 수 있겠나"라고 문제를 제기했다.
에르메스로 추정되는 의상을 입고 방송에 출연 중인 오은영 박사

에르메스로 추정되는 의상을 입고 방송에 출연 중인 오은영 박사

이런 가운데 오은영 박사가 과거 착용했던 시계에도 관심이 쏠린다.

스타 의사로서의 입지를 반영하듯 오은영 박사는 K팝 스타들의 시계 정보를 제공하는 인스타그램 계정 'kstar_watch'에 등장했다.

한 토크콘서트에서 찍힌 오은영 박사의 금빛 시계는 롤렉스 오이스터 퍼펙터블 데이저스트 제품이다. 18캐럿 골드 몸통에 다이아몬드 세팅 다이얼이 특징인 이 롤렉스 가격은 한화 약 5500만원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오 박사의 상담료는 10분에 9만원 정도로, 상담과 함께 몇몇 검사를 진행할 경우 1시간 기준 50만원에서 200만원까지 지불해야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오은영 박사는 30일 밤 SBS '내가 알던 내가 아냐'에 출연해 자신을 둘러싼 에르메스 VVIP 논란 등에 대해 "속상했다"고 직접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