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은 파트너사 스펙트럼이 오는 10~15일(현지시간) 온라인으로 열리는 미국암학회(AACR)에서 호중구감소증 치료 바이오신약 '롤론티스'와 항암신약 '포지오티닙'의 주요 임상 데이터를 발표한다고 6일 밝혔다.

AACR은 127개국 회원 4만8천여명을 보유한 암 분야 세계 최대 규모 학회다.

한미약품 "미국암학회서 신약 '롤론티스' 등 임상발표 예정"

스펙트럼은 10일(현지시간) 롤론티스 임상 1상 결과를 포스터로 발표할 예정이다.

호중구감소증을 보인 쥐와 초기 유방암 환자를 대상으로 항암화학요법으로 치료한 당일 롤론티스를 투여해 호중구감소 회복을 증대시킨 연구 결과다.

호중구감소증은 백혈구 중 40∼70%를 차지하는 호중구가 비정상적으로 감소해 감염에 취약해지는 질환이다.

또 '표피성장인자수용체(EGFR) 엑손 20 삽입 변이'가 있는 비소세포폐암 환자에게 1일 2회 포지오티닙을 투여해 안전성과 내약성이 개선됐다는 임상 2상 연구 결과도 공개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