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민주당)이 14일(현지시간) 여야가 합의한 예산지출법안에 서명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연방정부 셧다운(일시적 업무정지)이 또 일어나는 것을 막기 위해 예산안에 서명하기로 했지만 행정부 자체 재원으로 멕시코 국경장벽 건설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국가 비상사태를 선포하겠다고 밝혔다.

EPA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