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


배우 노정의가 최근 진행한 한경닷컴과의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노정의는 SBS '그 해 우리는'에서 톱스타 엔제이 역을 연기해 호평을 얻었다.

늘 거침없고 당당하지만 짝사랑 상대인 최웅(최우식 분) 앞에서만큼은 스타로서의 완벽한 모습이 무장해제되며 보다 솔직하고 인간적인 면모를 드러내는 캐릭터의 매력을 완벽하게 소화해냈다는 평가가 따른다.

특히 화려한 백금발 스타일로 드라마에 출연했던 노정의는 인형 같은 외모로도 큰 주목을 받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