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곡in가요]

태연, 6일 신곡 '위크엔드' 발표
경쾌한 디스코 팝 장르
답답한 일상 떠나 주말 즐기자는 메시지
부드러운 흐름에 편안한 보컬
태연 '위크엔드'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태연 '위크엔드'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태연이 들으면 들을수록 기분이 좋아지는 신곡 '위크엔드'로 돌아왔다.

태연은 6일 오후 6시 신곡 '위크엔드(Weekend)'를 발표했다.

'위크엔드'는 경쾌한 기타와 레트로한 신스 사운드가 어우러진 디스코 팝 장르의 곡이다. 주말만은 하고 싶은 대로 자유롭게, 이끌리는 대로 떠나고 싶은 마음이 가사에 담겼다.

제목, 메시지에 걸맞게 편안하게 즐기기 좋은 곡이다. 처음부터 끝까지 부드럽게 흐르는 리듬감에 태연의 감각적인 보컬이 더해져 트렌디한 '위크엔드'가 완성됐다. 최대한 무심하고 여유롭게 부르려고 했다는 태연의 의도대로 곡은 리스너들에게 아늑하게 감긴다. 온전한 주말의 여유로움을 즐기자는 메시지에 걸맞게 설렘도 한 스푼 첨가됐다.
맘에 들어오는 걸 더는 망설이긴 싫은 걸

그래도 돼 When the weekend comes
I can do whatever I want
바람 따라 흩어진 cloud
더 자유롭게 we can go

가장 가까운 바다
혼자만의 영화관
그냥 이끌리는 대로 해도 괜찮으니까

태연 '위크엔드'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태연 '위크엔드'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뮤직비디오 속 통통 튀는 태연의 비주얼도 인상적이다. 핑크빛 헤어컬러부터 눈길을 확 끄는 강렬한 원색의 의상과 무대 세트가 일상을 잊게 하는 자유로움을 효과적으로 표현해낸다. 말미에 이르러 신나게 춤을 추고, 비행기를 타고 떠나는 태연의 모습은 곡이 지닌 해방감을 제대로 드러낸다.

태연은 발매 전 일문일답을 통해 '위크엔드'로 쉼을 선물하고 싶다는 마음을 드러냈다. 답답함을 날리는 태연의 보컬과 함께라면 더없이 설레고 행복한 '위크엔드'를 보낼 수 있을 것 같다. 어딘가로 떠나고 싶은 마음을, 대신해 꽉 채워주는 에너지를 담은 신곡이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