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롬, SNS 재개…정인이 발언 사과문 삭제 후 "잘 지냈나요"

홈쇼핑 생방송 도중 '정인이 사건' 관련 경솔한 발언으로 빈축을 샀던 방송인 김새롬이 SNS 활동을 재개했다.

김새롬은 11일 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벚꽃이 흐드러지게 핀 풍경 영상을 올리며 "잘 지냈나요"라고 팬들에게 안부를 전했다.
김새롬, SNS 재개…정인이 발언 사과문 삭제 후 "잘 지냈나요"

김새롬은 지난 1월 홈쇼핑 진행 도중 동 시간대 방송되던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에 정인이 사건 2편이 방송될 당시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라고 말해 논란을 일으켰다.

그의 발언이 경솔했다는 지적이 이어지자 인스타그램에 사과문을 올렸으나 이슈가 잠잠해지자 즉시 삭제했다.
김새롬, SNS 재개…정인이 발언 사과문 삭제 후 "잘 지냈나요"

당시 GS홈쇼핑 김호성 대표이사는 김새롬의 '그것이 알고 싶다' 관련 부적절한 발언에 사과하며 해당 '쇼미더트렌드' 방송 중단을 발표했다.

김호성 대표는 "방송 중 김새롬의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고객과 시청자께 실망을 줬다"면서 "GS홈쇼핑은 이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전했다.

하지만 김새롬은 현재 쇼미더트렌드 방송에 활발히 출연 중이다.
김새롬, SNS 재개…정인이 발언 사과문 삭제 후 "잘 지냈나요"

김새롬은 지난 5일 방송된 SBS 플러스 예능프로그램 '강호동의 밥심'에에 게스트로 출연해 과거 홈쇼핑 논란에 관해 입을 열었다.

김새롬은 "당시 PD님이 프롬프터에 '지금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습니다'란 멘트를 주셨다. 그 얘기는 우리한테 조금 더 집중해서 다시 여러분한테 새로운 것을 소개해드리듯 프레젠테이션을 시작해보자는 사인이었다. 그 말 한마디에 열심히 하고 싶었던 마음이 컸던 것 같다. 욕심이 지나쳤다"고 전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