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래 나훈아 /사진=KBS '옥문아'

김학래 나훈아 /사진=KBS '옥문아'

개그맨 김학래가 가수 나훈아의 투어에 게스트로 참석한 일화를 전했다.

오는 8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결혼 31년 차로서 인생 2막을 맞이한 김학래&임미숙 부부가 출연해 숨 쉴 틈 없이 폭풍 입담을 발휘할 예정이다.

이날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김학래는 “나훈아는 대한민국 엔터테이너 중에서 최고 멋있는 분이다“라고 전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나훈아의 디너쇼와 30주년 기념 전국투어에 직접 게스트로 참석하며 그의 진면모를 보았다는 것.

김학래는 ”(나훈아가) 남자다운 외모와 달리 너무 섬세하다“며 일화를 공개했는데, 무엇보다 나훈아가 항상 스태프들의 밥을 먼저 챙긴다고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하지만 정작 나훈아 본인은 ”내는 밥 먹으면 노래가 안 된데이~”라며 식사를 거른다고 전해 놀라움을 안겼다고. 또한 나훈아가 이동 시에도 게스트들을 위해 차를 양보하고, 본인은 스탭들과 함께 승합차를 타고 오더라며 폭풍 미담을 이어갔다.

이에 더해 김학래는 외국 공연을 갔던 당시 나훈아가 “쇼핑하고 놀면서 살 것 있으면 사라”면서 개런티 외에 따로 2천 달러를 더 선물했다고 전해 부러움을 샀다.

뿐만 아니라 김학래는 “(나훈아가) 아무리 피곤해도 항상 아침 10시면 공연 연습을 시작하더라”라며 나훈아의 프로다운 면모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이처럼 쉴 새 없이 쏟아지는 나훈아 미담에 멤버들은 “연예인들의 연예인”이라며 또 한 번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김학래의 ‘나훈아 미담 퍼레이드’는 12월 8일 화요일 저녁 10시 40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공개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