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머가이즈' 캐스팅 공개
청춘 스타 총 출동한 기대작
제주도서 펼쳐지는 청춘 드라마
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권현빈, 이정신, 이정식, 임나영, 강미나/사진=각 소속사 제공

왼쪽 상단부터 시계 방향으로 권현빈, 이정신, 이정식, 임나영, 강미나/사진=각 소속사 제공

뉴미디어 드라마 '썸머가이즈'가 캐스팅을 공개하며 기대감을 끌어 올렸다.

'썸머가이즈' 제작사인 스타크루이엔티는 27일 "이정신, 권현빈, 이정식, 강미나, 임나영 등 청춘 스타들의 캐스팅이 확정됐다"며 "지난 20일 제주도에서 크랭크인했다"고 밝혔다.

'썸머가이즈'는 해변의 낡은 칵테일 바의 부흥을 목표로 각양각색의 캐릭터를 가진 4명의 청춘 남녀의 청춘 드라마를 표방하고 있는 작품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실시한 2020년 뉴미디어 방송(숏폼) 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에 최정 선정된 작품으로, 약 4개월간의 사전 준비 작업을 마치고 촬영을 진행 중이다.

다양한 작품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준 씨엔블루의 이정신, 연기자로 좋은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권현빈, 여러 작품을 통해 자신만의 색깔이 담긴 연기를 보여주며 연기돌로서 자리매김 한 강미나(구구단 미나), 아이오아이와 프리스틴을 거친 임나영에, 콘텐츠 업계에서 주목 받는 신예인 이정식까지 화제와 이슈를 모을 청춘스타들이 한데 어우러진 앙상블 캐스팅을 통해 그 기대를 높이고 있다.

연출자인 허찬 감독은 봉준호 감독의 영화 '설국열차' 조감독 출신으로 앞서 넷플릭스에 공개됐던 미니드라마 '마이런웨이'를 연출한 바 있다. 허찬 감독은 "마치 대본에서 튀어나온 것 같이 딱 맞아 떨어지는 캐스팅"이라고 평하면서 "시즌2까지 이 출연자들의 라인업이 이어졌으면 좋겠다"고 출연진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제작사 측은 '썸머가이즈'에 대해 "한국판 '코오테 어글리', '칵테일'을 표방하며 춤과 음악, 청춘을 키워드로 하여 제주도의 유려한 자연환경을 통해 비주얼 갑 드라마로서 젊은 청춘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사전 준비단계부터 제주도 서귀포의 더 그랜드 섬오름 호텔과 협조를 통해 향후 운영이 가능한 실제 칵테일바 세트를 제작하여, 기존의 작품들에서 보기 힘든 비주얼과 청춘의 열정과 사랑을 시각화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썸머가이즈'는 이미 기획력과 대본의 재미가 입소문이 나서, 제작완료 전부터 웹툰화와 중국판 리메이크를 확정 지었으며, 향후 시즌제와 스핀오프의 제작 및 콘텐츠IP를 활용한 다양한 OSMU 사업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져 주목을 받고 있다.

가수 하성운, 바비킴, 양수경의 소속사이기도한 제작사 스타크루이엔티는 이번 콘텐츠 진흥원 지원 사업 선정과 '썸머가이즈' 제작을 계기로 다양한 드라마를 기획, 제작할 예정이라고 밝히면서, 전세계 OTT 통해 선보이게 될 드라마 ‘썸머가이즈’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크랭크인의 소감을 전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