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크맨'(사진=방송 화면 캡처)

'워크맨'(사진=방송 화면 캡처)


뮤지컬배우이자 중국집 사장님 갑연이 '워크맨'에서 기상캐스터 김민아와 꿀케미를 선보였다.

14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워크맨' 중국집 알바 편에서는 기상캐스터 김민아가 워크맨으로 나서 주문전화 받기, 배달, 양파 까기, 랩 포장하기 등 중국집 알바 체험에 나섰다.

중국집 '짜마'에 도착한 김민아는 일을 하기 위해 옷을 갈아입고 나온 뒤 중국집 사장 권일을 만났다. 지난해 주문 1위를 차지했다고 알려진 이곳은 사장님이 배우 겸업을 하고 있다는 점에서 화제를 모았다.

갑연은 지난 2007년 영화 'GP506'으로 데뷔해 드라마 '스타의 연인' '별을 따다줘' '괜찮아, 아빠딸' '짝패' 등과 뮤지컬 '더 락' '숨비소리' '바울' 등의 무대에 섰다.

'여자 장성규'로 등극해 화제를 모은 김민아는 매달 1회 정기적으로 '워크맨'에 출연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