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일본 행사 출국길에 위안부 배지 달고 등장
박보검, 나고야 돔 'MAMA' 행사로 3일 출국
박보검 위안부 배지 / 사진 = 한경DB

박보검 위안부 배지 / 사진 = 한경DB

배우 박보검이 일본 출국길에 위안부 할머니들을 후원하는 배지를 달고 등장했다.

박보검은 지난 3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일본 나고야로 출국했다. 이는 지난 4일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이하 MAMA) 참석을 위해서였다.

이날 공항에 등장한 박보검의 외투에는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후원하는 '마리몬드' 브랜드의 배지가 달려있어 화제를 모았다.

박보검은 평소에도 마리몬드 제품을 꾸준히 구매해 착용해 왔다. 그는 다양한 방송에서 마리몬드 제품들을 착용하고 등장하기도 했다. 한일관계가 얼어붙은 시점임에도 불구하고 'MAMA'가 일본에서 개최었지만, 행사 진행을 맡은 박보검의 이같은 배지 착용은 자신의 소신을 담은 것으로 해석된다.

한편, 박보검은 지난 2017년 'MAMA'에 참석한 이후 지난해, 올해까지 3년 연속 출연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