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취약계층 대학생 지원

암호화폐거래소 업비트 운영사인 두나무의 이석우 대표(왼쪽)가 지난 22일 한국장학재단 서울사무소에서 취약계층 대학생 지원을 위해 태블릿PC와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두나무는 약 10억원을 들여 총 1250명에게 1인 기준 80만원 상당의 최신 디지털 기기를 지급할 예정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