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유리병 생산기업
테크팩솔루션, 친환경 유리병 설비에 350억 투자

동원그룹의 포장재 계열사이자 국내 최대 유리병 생산기업인 테크팩솔루션이 친환경 유리병 시장 선점을 위해 자사 군산공장에 350억원을 투자했다. 테크팩솔루션은 19일 전북 군산공장에서 군산 1호 용해로 설비 확장을 마치고 화입식(재가동을 위해 용해로에 새 불씨를 넣는 행사)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김남정 동원그룹 부회장(사진 오른쪽)과 서범원 테크팩솔루션 대표 등이 참석했다.

1956년 설립된 테크팩솔루션은 국내 최초로 유리병 제조 사업에 진출했다. 2014년 동원그룹의 종합 포장재 계열사인 동원시스템즈에 인수됐다. 이번 설비 투자로 테크팩솔루션의 연간 유리병 생산량은 기존 25만3000t에서 26만4000t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또 국내 최초로 전기 자동화 제병기와 함께 고해상도 화상 기술을 도입했다. 최첨단 인공지능(AI) 자동 품질 검사기를 도입해 스마트팩토리 기반을 다졌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테크팩솔루션은 최근 업계 최초로 맥주 페트병을 대체할 수 있는 친환경 초경량 유리병을 개발하기도 했다.

서범원 테크팩솔루션 대표는 “친환경 포장재는 선택이 아니라 필수 과제로 떠올랐다”며 “이번 용해로 설비 확장을 통해 급변하는 포장재 시장 환경에 대비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김보라 기자 destinyb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