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조선호텔 제공

신세계조선호텔 제공

신세계조선호텔의 라이프스타일 호텔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이 30일 개장했다.

그래비티 서울 판교, 오토그래프 컬렉션(이하 그래비티)는 경기도 판교에 위치해 있다. 지하 6층~지상 19층 규모로 객실은 총 306개다. 뷔페 레스토랑 ‘앤디쉬’, 모던 일식 다이닝 ‘호무랑’, 라운지 앤 바 ‘제로비티’ 등 식음(F&B) 업장은 총 세 곳이다.

편안함을 위해 전 객실에 시몬스의 뷰티레스트 컬렉션과 이탈리아 럭셔리 침구 브랜드인 프레떼 침구를 사용했다. 최상위 객실인 그래비티 스위트에는 시몬스 뷰티레스트 컬렉션 최고급 라인인 ‘블랙 클라쎄 비치’를 사용했다.

로비와 연회장, 식당에 화려한 조명과 다양한 가구를 배치하고 아트워크를 선보였다. 스페인 바로셀로나의 인테리어 디자이너 라자로 로사 비올란이 중력이라는 브랜드 컨셉을 공중부양과 균형이라는 두 키워드로 풀어냈다는 설명이다.

노유정 기자 yjro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