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인그룹(회장 김영철)은 27일 경기 고양시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에서 자원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27일 바인그룹 사회공헌팀은 경기 고양시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에서 기증품 분류 및 상품화 작업 관련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27일 바인그룹 사회공헌팀은 경기 고양시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에서 기증품 분류 및 상품화 작업 관련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

굿윌스토어는 구직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과 장애인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기증받은 물품을 재판매하는 글로벌 사회적기업이다. 바인그룹은 지난해 12월 굿윌스토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의류, 잡화, 생활용품, 소형가전 등 총 540여 개의 물품을 굿윌스토어에 기증했다.

바인그룹 사회공헌팀은 이날 봉사활동에서 기증품 분류 및 상품화 작업을 지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해 마스크를 착용하고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매장 방문 고객의 출입은 제한했다.

바인그룹 사회공헌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마스크, 손 소독제 등 최대한 안전한 여건을 확보했고 감염에 더 취약한 장애인들의 일손을 도울 수 있어 보람을 느꼈다”고 전했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