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란트라 N TCR, i30 N TCR, i20 N 등 3대 출전
현대자동차,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와 WTCR 동시 우승./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와 WTCR 동시 우승./ 사진=현대차

현대자동차 고성능 브랜드 N이 독일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서 우승과 함께 6년 연속 전 차종 완주에 성공했다.

현대차는 지난 5일부터 전날까지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열린 '2021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에 고성능 브랜드 N 엘란트라 N TCR·i30 N TCR·i20 N 등 총 3대가 출전해 이중 엘란트라 N TCR과 i30 N TCR이 TCR 클래스에서 각각 1, 2위를 차지했다고 7일 밝혔다.

i20 N은 SP 2T 클래스에 단독 출전해 완주했다. 현대차에 따르면 엘란트라 N TCR과 i30 N TCR, i20 N의 종합순위는 각각 32위, 33위, 89위다. 이로써 현대차 고성능 브랜드 N은 2016년부터 6년 연속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완주에 성공하는 기록을 세웠다. 현대차 측은 고성능 브랜드 N의 탄탄한 기본기를 다시 한번 입증해냈다고 자평했다.

이번 대회에는 총 121대의 차량이 출전해 99대가 완주(완주율 81.8%)에 성공했다. TCR 클래스에는 혼다 시빅 TCR, 세아트 쿠프라 TCR 등 C세그먼트 고성능 경주차가 출전해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고 현대차는 전했다.

같은 기간 현대차는 WTCR(World Touring Car Cup) 개막전과 WRC(World Rally Championship) 등 세계적인 모터스포츠 대회에 출전했다. '2021 WTCR; 개막전 두 번째 결승 레이스에서 현대차는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 더블 포디움을 달성했다.

해당 대회에는 △혼다 시빅 타입R TCR △아우디 RS3 LMS △세아트 쿠프라 레온 컴페티션 △사이언 링크&코 03 TCR 등의 경주차가 출전했다. 엘란트라 N TCR은 WTCR 개막전의 두 번째 결승에서 1위와 2위에 올랐다.

2021 WTCR 대회는 독일의 개막전을 시작으로 대한민국을 포함한 총 8개국에서 개최되며 매 대회마다 두 번의 결승을 진행, 총 16번의 결승 성적을 합산해 연말에 최종 승자를 가린다.

토마스 쉬미에라 현대자동차 고객경험본부장(부사장)은 "엘란트라 N TCR이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TCR 클래스 우승과 WTCR 우승을 동시에 차지하는 대기록을 만들어 기쁘다. 고성능 브랜드 N의 쉼 없는 도전 속에서 얻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최고의 즐거움을 선사하는 자동차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