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크 스타일링 SOLO의 내부

일본 3대 그룹 중 한 곳인 미츠이 그룹의 “미츠이 부동산”은 최근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재택근무자를 위해 개인실 특화형 위성 사무실 “워크 스타일링 SOLO"서비스를 시작해 올해만 전국 100개 거점 이상의 네트워크로 확대했다.

워크 스타일링 SOLO 위성 사무실

기업 점유형 사무실로 기업의 위성 사무실 외에 독실 특화형 위성 사무실 “워크 스타일링 SOLO" 서비스는 기존 회원기업 약 600여 개 15만 명 회원이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재택근무자들은 대중교통을 이용한 이동을 최소화하기 위해 집 근처의 작업 공간 요구가 증가해 수도권의 교외를 중심으로 내년에도 30여 개를 확충한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새롭게 오픈한 사무실도 시내 중심가보다는 맨션(한국의 아파트) 밀집 지역인 고토구 토요스 외 도쿄도 하치오지시, 치바현 카시와시, 가와사키시 등이다.

근무자들이 이용 가능한 카페

단순한 책상과 의자로 구성된 개인룸 외에 컨테이너를 리모델링한 모빌리티 타입, 빌딩 안에 만드는 빌딩인 타입이 있다.

접수는 온라인으로 QR코드를 사용해 입장하며 개인실은 시큐리티 관련 시설도 구비돼 있다.

컨테이너를 이용해 임시로 설치된 솔로 모빌리티 타입(라라 포트 카시와노하)

미츠이의 쉐어 오피스 사업은 전국 약 100여 곳에 있지만 개인실 특화형은 이번이 처음으로 계약 기업 직원들은 10분에 280엔부터 사용할 수 있다.

미츠이 부동산은 시대의 변화와 이용자의 요구에 따른 다양한 작업 스타일의 새로운 업무 방식에 맞는 사무실 형태를 계속 개발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japannownews@gmail.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