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의장에게 축의금 200만원과 양주 건넨 세종교육감 배우자 고발

세종시 선거관리위원회는 결혼 축의금 등 명목으로 금품을 건넨 최교진 세종시 교육감 배우자와 이를 받은 이태환 세종시의장을 세종경찰청에 고발했다고 2일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최 교육감 부인은 지난해 2월과 4월께 결혼 축의금 등 명목으로 양주 1병과 축의금 200만원을 이 시의장에게 줬고, 이 시의장은 이를 받은 혐의다.

공직선거법은 지방자치단체의 장과 그 배우자가 민법 제777조(친족의 범위)의 규정에 의한 친족의 관혼상제 의식 기타 경조사에 축의금품을 제공하는 행위 외에는 선거구 안에 있는 자에게 축의금품을 제공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 시의장은 축의금을 받은 지 몇 개월 후 돈을 돌려준 것으로 전해졌다.

시의장에게 축의금 200만원과 양주 건넨 세종교육감 배우자 고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