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유전자증폭(PCR)검사가 진행 중"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한경DB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사진=한경DB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인 가운데 전날 국회 국방위원회에 참석했던 서욱 국방부 장관과 3군 총장 등에 대한 긴급 코로나19 검사가 진행 중이다.

이날 국방부 관계자는 "안 의원 확진소식이 전해지면서 서욱 국방부 장관과 인사복지실장 등 국방위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유전자증폭(PCR)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검사는 국군서울지구병원과 국군수도병원에서 진행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나아가 각군본부가 있는 충남 계룡대에서도 이동식 검사소가 설치돼 남영신 육군참모총장 등도 검사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서욱 장관은 최근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2차 접종까지 마친 상태이다. 이에 음성 판정을 받으면 예방적 자가격리를 하지 않아도 된다는게 당국의 전언이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