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11일 "내일(12일) 화이자 백신 43만8000회(21만9000명)분이 도입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신은 12일 오전 1시35분께 UPS 화물항공편으로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정부가 현재까지 화이자와 직접 구매계약을 통해 확보한 물량은 총 6600만회(3300만명)분이다.

이 가운데 올 상반기까지 총 700만회분이 들어오기로 예정돼 있다. 현재까지 243만6000회분이 공급됐다.

화이자 백신은 지역사회에 거주하는 75세 이상 고령층과 노인시설 입소·종사자 등에 접종되고 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