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지난 2주간 보고된 코로나 확진자, 첫 6개월보다 많아"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은 3일(현지시간) 지난 2주간 보고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첫 6개월보다 더 많았다고 우려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인도와 브라질이 지난주 확진자 수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지만, 매우 취약한 상황에 직면한 다른 나라도 전 세계에 많이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백신도 해답의 일부이지만 그것이 유일한 해답은 아니다"라며 사회적 거리 두기, 마스크 착용, 밀집된 장소 피하기, 손 깨끗이 씻기 등 기본적인 방역 수칙을 강조했다.

아울러 그는 다음 달 주요 7개국(G7) 정상 회의가 열리며 "이들 국가는 세계의 많은 백신 생산자들의 본거지"라면서 "우리는 오직 이들 국가의 리더십으로 백신 위기를 해결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