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밀검사, 진료 등 받을 예정
이명박 전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이명박 전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이명박 전 대통령이 서울대병원에 입원한다.

16일 법조계 등에 따르면 현재 안양교도소에 수감중인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께 서울대병원에 입원해 진료 및 정밀검사 등을 받는다. 이 전 대통령의 입원 기간은 오는 19일까지로 예정됐으나 담당 의사의 소견에 따라 연장될 수 있다.

앞서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12월 기저질환 치료를 위해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 이후 지난 2월 50여일 만에 퇴원했다. 형 확정 이후 서울구치소에 머물던 이 전 대통령은 당시 분류처우위원회 심사 결과에 따라 퇴원과 함께 안양교도소로 이감됐다. 지난해 10월 이 전 대통령은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징역 17년에 벌금 130억, 추징금 57억8000만원의 형을 확정받았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