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동구, 코로나19 법적 대응팀 가동

광주 동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법적 대응팀을 구성해 운영에 들어갔다고 23일 밝혔다.

대응팀은 지역사회 위험을 초래하는 방역 수칙 위반 사안에 빠르고 엄정하게 대응한다.

구상권 행사 범위와 손해배상금액 산정, 고발과 처벌 대상 총괄 관리, 위법 사항 고발등을 한다.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별 기본 방역수칙,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방침과 광주시 지침 변동을 실시간 적용한다.

코로나19 방역을 맡은 보건소와 주민안전과 등이 본연의 업무에만 집중하도록 법률 검토와 대응을 지원한다.

광주 자치구 가운데 처음 도입한 대응팀은 변호사인 법무 전문관이 팀장을 맡았다.

동구 고문변호사의 자문을 거쳐 전문성을 높인다.

임택 동구청장은 "지역공동체와 주민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대응팀을 운영하기로 했다"며 "코로나19 종식까지 감염병 대응에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