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부경찰서, 가해자 7명 입건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사진=게티이미지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사진=게티이미지

모텔에서 또래 학생 한 명을 집단폭행한 제주지역 중학생 7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20일 제주서부경찰서는 또래 학생 1명을 집단으로 폭행한 혐의(특수폭행)로 제주시 소재 중학교 A양 등 7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17일 정오께 제주 시내 한 모텔 객실에서 학생 1명을 집단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자신을 험담했다는 이유로 피해 학생을 모텔로 부른 것으로 전해졌다.

A양은 모텔에서 피해 학생을 다른 학생들과 함께 폭행했는데, 조사 결과 폭행에 가담한 학생은 여학생뿐 아니라 남학생도 포함돼 있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A양은 가출해 폭행이 발생한 모텔에서 생활해 왔으며 과거에도 학교 폭력을 한 전력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피해 학생은 현재 학교전담경찰관 등의 보호 조치를 받고 있다.

한편 경찰은 A양이 폭행한 해당의 모텔 업주에 대해서도 청소년보호법 상 청소년유해행위 금지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청소년보호법에 따르면 누구든지 청소년 남녀 혼숙 등 풍기를 문란하게 하는 영업이나 장소를 제공하는 행위가 금지돼 있다.

배성수 한경닷컴 기자 baeba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