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경제진흥원(원장 오광옥)은 산업통상자원부·충청남도와 공동으로 3차 FTA활용 실무교육을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지역 중소·중견 수출기업의 FTA활용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교육에서 원산지관리시스템(FTA-KOREA) 활용 및 수출 관련 실무자를 위한 맞춤형 교육이 진행됐다.

진흥원 관계자는 “FTA 체결국의 사후 검증으로 피해가 늘어나고 있어 체계적인 원산지 관리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원산지관리시스템 교육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아산=강태우 기자 kt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