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갓 문형욱 신상정보 공개
출신 학교 알려지자…졸업사진 등판
문형욱 개인 SNS 아이디까지 공개돼
'n번방' 개설자 '갓갓' 문형욱 신상공개 결정/사진=경북지방경찰청

'n번방' 개설자 '갓갓' 문형욱 신상공개 결정/사진=경북지방경찰청

갓갓은 24세 문형욱이었다.

경북지방경찰청은 13일 오후 1시 신상공개위원회를 열고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는 문형욱에 대한 신상공개를 결정했다. 이와 함께 문형욱이라는 이름과 얼굴, 1995년이라는 출생년도를 공개했다.

문형욱은 아동성착취물을 제작하고 모바일 메신저 프로그램인 텔레그램에서 'N번방'을 개설해 유포했다. 'N번방'에서는 '갓갓'으로 불렸다.

앞서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을 운영하던 '박사' 조주빈, '부따' 강훈, 이기야방의 운영자 '이기야' 이원호에 이어 '갓갓' 문형욱은 4벉째 신상공개 대상자가 됐다.
문형욱/사진=연합뉴스

문형욱/사진=연합뉴스

특히 갓갓은 텔레그램에서 성행한 성착취물 공유 대화방의 시초를 마련했다고 평가받는 인물. '박사방', '이기야방' 등은 모두 'N번방'에서 뻗어나간 것으로 알려졌다.

위원회는 "피의자의 신상공개로 인한 피의자의 인권 및 피의자의 가족, 주변인이 입을 수 있는 2차 피해 등 공개 제한 사유에 대해서도 충분히 검토했다"며 "피의자는 불특정 다수의 여성을 노예로 지칭하며 성착취 영상물을 제작·유포하는 등 범행 수법이 악질적·반복적이다"면서 신상 공개를 결정한 이유를 설명했다.

또한 "아동·청소년 피해자가 10명에 이르는 등 범죄가 중대할 뿐 아니라 구속영장이 발부되고 인적·물적 증거가 충분히 확보됐다"며 "국민의 알권리, 동종범죄의 재범방지 및 범죄예방 차원에서 공공의 이익에 부합하는지 여부를 종합적으로 심의해 피의자의 성명, 나이, 얼굴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문형욱/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문형욱/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문형욱의 신상이 공개되면서 출신 지역과 졸업한 학교, 전공 등의 정보도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퍼져갔다. 뿐만 아니라 문형욱의 졸업앨범 사진도 공개됐다.

사진 속 문형욱은 엣된 모습에 교복을 입고 있지만 안경을 쓴 모습이 이날 공개된 사진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문형욱 졸업사진/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문형욱 졸업사진/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평범한 외모의 문형욱의 모습에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인상"이라며 "놀랍다"는 반응이 이어졌다.
/사진=문형욱이 운영한 것으로 알려진 페이스북 캡처

/사진=문형욱이 운영한 것으로 알려진 페이스북 캡처

뿐만 아니라 문형욱이 운영한 것으로 보이는 페이스북 등 SNS 계정의 주소도 함께 소개되고 있다. SNS에는 지난 4월 10일에도 프로필 사진을 바꾸고 "서울역에 노숙자가 많다"며 "자고 싶다. 옆에서 잘까"라는 글이 올라와 있다.

뿐만 아니라 2013년에는 '연애중'이라고 상태를 표시해 눈길을 끈다.
/사진=문형욱이 운영한 것으로 알려진 페이스북 캡처

/사진=문형욱이 운영한 것으로 알려진 페이스북 캡처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