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필립모리스 새 대표 백영재 씨

백영재 전 구글 글로벌 디렉터(사진)가 25일 한국필립모리스 신임 대표이사 사장에 선임됐다. 백 신임 대표는 2000년 맥킨지앤드컴퍼니를 시작으로 2003년 CJ그룹을 거쳐 2011년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코리아 대표를 맡았다. 2015년 글로벌 디렉터로 구글에 합류한 뒤 글로벌 디지털 광고 판매 업무를 맡았고, 2019년부터는 아태 지역 글로벌 테크놀로지 클라이언트 관리를 총괄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