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이 나이스평가정보(주)와 '경기도 창업 생태계 조성 및 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발표했다.

본원 10층 회의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은 김기준 경과원장과 심의영 나이스평가정보(주) 대표이사를 비롯해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협약으로 경과원과 나이스평가정보(주)는 도내 창업기업의 역량분석과 투자활성화를 위한 상호 연계 시스템을 구축해 창업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을 모은다.

세부적으로 양측은 ▲창업기업의 회원자격여부, 휴폐업정보 등 기업현황을 관리할 수 있는 연계시스템 구축, ▲투자유치 목적으로 창업기업 및 보유기술을 평가하는 투자용 기술평가 진행, ▲우수 창업기업 투자?육성을 위한 자본투자, 기술금융 연계 기업지원 등이 원활하게 이행되도록 협력한다.

김기준 경과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투자 활성화로 도내 창업 기업의 든든한 버팀목으로서의 기반을 더 확충하게 됐다”며, “앞으로 도내 우수 스타트업이 경기도 경제의 혁신성장을 주도하는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심의영 나이스평가정보(주) 대표이사는 “나이스평가정보(주)가 보유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도내 창업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창업기업의 성장지원을 위해 양 기관간의 업무협력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협약식에 대한 사항은 경과원 창업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수원=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