팜스테이

경북 영덕 인량전통테마마을
1400년~1700년대 한옥 '유명'… 한복 입고 종가 답사 나서보자

인량전통테마마을은 2004년 폐교된 경북 영덕 창수면 인량초등학교를 리모델링해 숙박과 농촌체험을 할 수 있는 농촌테마마을로 시작했다. 감자 옥수수 복숭아 사과 고구마 등 농산물 수확 체험과 한복 입기, 트랙터마차 타고 종가 답사하기, 보리개떡 인절미 만들기, 칼국수 만들기, 김장 담그기 등 다양한 농촌의 전통 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조선시대 광해군 때부터 어질고 인자한 현인들이 많이 배출되는 마을이라 해 인량리(仁良里)라 불렸다. 이 마을에는 1400년대부터 1700년대 사이에 지어진 ‘ㅁ자형’ ‘ㅡ자형’ 전통가옥이 20여 채가 있고 쉽게 보기 힘든 ‘ㄷ자형’ 가옥도 있다.

인량리는 삼한시대에 우시국(于尸國)이라는 부족국가의 도읍지였다는 설이 있을 정도로 명당이라 알려져 있다. 서고동저에 마을 앞으로 반변천이 흐르며 동쪽으로는 넓은 평야가 있다.

5대성(姓) 8종가가 거주하면서 고려시대 이후 현재에 이르기까지 유명한 석학과 인물을 많이 배출한 전통 있는 양반 마을이다. 재령 이씨 문중에 시집 온 장씨 부인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이문열의 소설 《선택》의 배경 마을이기도 하다.

농림축산식품부가 ‘트레킹하기 좋은 농촌 관광코스 10선’으로 선정한 곳이기도 하다. 선정된 코스는 강구항~블루로드(A코스)~풍력발전단지~인량전통테마마을~괴시리전통마을~블루로드(C코스)로 이어진 길이다.

원룸 펜션형 숙박 단가는 4인 기준 1박에 6만원이다. 울진 7번 국도에서 영양 방면으로 4㎞ 정도 더 가면 나온다. 문의 (054)734-0301

이태훈 기자 bej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