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장 첫날인 18일 여행객들이 수속을 위해 3층 출국장에 줄지어 서 있다. 대한항공 델타항공 에어프랑스 KLM 등 네 개 항공사가 제2터미널을 사용한다. 아시아나항공과 저비용항공사(LCC), 기타 외국 항공사 승객은 그대로 제1여객터미널을 이용하면 된다.

김범준 기자 bjk0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