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대입 정시가이드] 한국방송통신대, 신입은 고교성적…편입은 출신대 성적 반영

[2014 대입 정시가이드] 한국방송통신대, 신입은 고교성적…편입은 출신대 성적 반영

국립 한국방송통신대는 2014년 1월10일까지 2014학년도 신·편입생을 모집한다.

모집 규모는 신입생은 신규 학부 2000명을 포함해 6만3815명, 2·3학년 편입생 7만6010명으로 총 24개 학과·학부에서 14만여명을 선발한다. 방송대 입시전형에는 별도의 시험이 없으며 신입생은 고교 성적, 편입생은 출신 대학의 성적으로 선발한다.

기존 인문·사회·자연·교육과학대학 소속 22개 학과 외에 금융·서비스학부, 첨단공학부가 신설됐다. 신규 개설된 금융·서비스학부와 첨단공학부는 모집 대상이 산업체 재직자로 제한된다. 타 대학의 재직자전형이 3년 이상의 재직경력을 지원 자격으로 요구하는 것과 달리 경력기간 상관없이 지원 가능해 20대 초반 고졸 신입사원들의 교육기회가 넓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방송대는 등록금 부담 없이 학업을 이어갈 수 있는 점이 큰 장점이다. 일반 대학의 10분의 1, 사이버대의 4분 1 수준이다. 방송대의 한 학기 평균 등록금이 30만원대이고, 신규 학부도 60만원대다. 특히 연간 장학금 수혜자가 8만명에 이를 정도로 장학금 제도가 활성화돼 있다. 기초생활수급권자 및 차상위계층 5%,특수교육대상자 1%를 정원 외로 선발한다.

윤병준 학생처장

윤병준 학생처장

방송대는 편입학만이 가능한 간호학과 등 높은 경쟁률을 보이는 몇몇 학과를 제외하고는 어렵지 않게 합격할 수 있다. 윤병준 학생처장은 “41년간 축적해 온 교육의 노하우와 인프라를 바탕으로 누구나 학업을 지속할 수 있도록 맞춤형 평생교육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방송대 홈페이지(www.knou.ac.kr)에서 지원서 작성과 제출이 가능하며, 합격자 발표는 2014년 1월29일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나 전화(02-1577-2853)를 활용하면 된다.

이지훈 기자 lizi@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