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용면적 84㎡ 687가구…전 가구 4베이 맞통풍 구조
비규제 ‘전국구’ 청약지역…요건 충족되면 1순위 가능
동문건설, 충북 ‘음성 동문 디 이스트’ 모델하우스 열고 687가구 공급

동문건설은 충북 음성 최대 규모의 기업복합도시인 성본산업단지 B5블록에서 '음성 동문 디 이스트' 아파트 견본주택을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7개 동이다. 687가구 모두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84㎡로 구성된다.

이 아파트는 비규제지역으로 전국 청약이 가능하다. 청약통장 가입기간과 면적별 예치금액 조건만 충족되면 주택 수 및 세대주 여부에 관계없이 음성군 거주자는 물론 만 19세 이상 성인은 모두 1순위로 청약할 수 있다. 청약은 다음달 3~4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5일 1순위, 6일 2순위 접수를 받는다.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돼 3.3㎡ 당 평균 900만 원대로 책정됐다. 계약금은 1000만 원 정액제(1차)이며, 중도금 60%는 무이자 대출이 가능하다. 당첨자 발표는 다음달 13일이고 계약은 24~27일까지다.

동문건설은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견본주택 관람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할 방침이다. 아울러 음성 동문 디 이스트 공식홈페이지에는 실감형 콘텐츠인 3D 가상공간을 활용한 버추얼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모든 가구가 판상형 4베이(방 3칸과 거실 전면향 배치) 맞통풍 구조로 설계됐다. 드레스 룸, 슈퍼와이드팬트리 등 집안 곳곳에 수납공간도 넉넉하게 마련한다. 가구별 전용창고도 무상으로 제공된다. 전용창고 크기는 폭 0.9m, 길이 1m, 높이 2.1m로 수납이 가능한 선반도 설치된다. 지하층 및 지하주차장과 연결되도록 편리하게 설계했다. 분실 걱정을 없애기 위해 디지털 도어록도 설치할 예정이다. 단지 내 커뮤니티 시설은 GDR골프연습장(전 타석), 피트니스센터, 작은 도서관 등이 들어선다.

교통 여건도 좋다. 대소IC와 연결되는 82번 국도와 인접해 있다. 중부고속도로와 평택제천고속도로를 이용해 서울 도심까지 1시간 내 이동이 가능하다. 인근에 학교용지(예정)와 중심상업용지(예정)가 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