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대기업, 아티스트 등 기업과 협업
주거 보안, 청소 서비스, 셀프 스토리지, 풀 퍼니시드 룸 등
'지웰홈스 왕십리' 외관. / 자료=신영

'지웰홈스 왕십리' 외관. / 자료=신영

㈜신영이 서울 성동구 행당동에 선보인 기업형 임대주택 ‘지웰홈스 왕십리’에 전문기업들의 노하우를 더한다. 주거 보안, 청소 서비스, 셀프 스토리지, 풀 퍼니시드 룸 등에 스타트업을 비롯해 대기업, 아티스트까지 참여한다. SK텔레콤, ADT캡스, 당신의 집사 등이다.

신영은 우선 입주자 대부분이 1~2인 가구인 점을 고려해 주거 보안을 강화했다. 보안 전문 기업 ADT캡스의 홈 보안 서비스 ‘캡스 홈’을 각 세대 현관에 설치했다. 현관문 앞 낯선 배회자를 실시간으로 감지해 사용자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알려준다. 세대 내에 있지 않아도 경고음 송출 및 양방향 대화가 가능하도록 했다. 위급 상황 발생 시에는 SOS 비상 버튼을 누르면 ADT캡스 대원이 24시간 긴급 출동하는 서비스가 제공된다.

IoT(Internet of Thing, 사물인터넷) 전문가인 SK텔레콤의 ‘SK NUGU 원패스’를 도입했다. 타인에게 비밀번호가 노출될 우려 없이 스마트폰 블루투스를 통해 입주자 인증을 거쳐 공동현관 을 출입할 수 있다.

유망 스타트업 기업들도 참여했다. O2O(Online to Offline) 생활 서비스 플랫폼 ‘당신의집사’를 통해 입주 청소는 물론, 평소에 청소하기 힘들었던 화장실, 냉장고 안 정리까지 케어받을 수 있다. 입주자가 원하는 전문가를 직접 선택하고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예약하면 이용할 수 있다. 3시간 서비스를 정기적으로 월 1회 제공한다. 셀프 스토리지 업체인 ‘미니창고 다락’은 세대마다 약 1.6㎡ 크기의 창고를 제공한다. 세대별 실 거주공간 활용을 극대화한다. 창고는 해충 방지를 위한 방제 솔루션, 공기 살균 시스템 등을 통해 온도와 습도가 실시간으로 관리된다.
'지웰홈스 왕십리'의 커뮤니티 라운지. / 자료=신영

'지웰홈스 왕십리'의 커뮤니티 라운지. / 자료=신영

지웰홈스 왕십리의 시설에 디자이너와 아티스트가 협업한 점도 눈길을 끈다. 모던 타입 세대는 신세계의 리빙&라이프스타일 브랜드 ‘까사미아’의 가구가 제공된다. 베스트셀러 ‘캄포 소파’와 ‘리소 체어’, 실용주의 가구 브랜드 ‘어니언(Onion)’의 ‘라임 베드’와 ‘노브 거실장’ 등 감각적인 가구로 꾸며졌다. 유니크 타입 세대는 국내 유명 산업디자이너 ‘최중호 스튜디오’의 디자인 가구로 조성됐다. 건물 외관은 그래피티 아티스트인 ‘제바(XEVA)’와 협업하여 특별한 공간을 연출했다.

지웰홈스 왕십리는 왕십리역 도보 3분 거리에 있으며, 임차인을 모집하고 있다. 지하 2층~지상 19층, 전용면적 16~36㎡ 크기의 299실 규모로 조성됐다. 부대시설인 커뮤니티 라운지는 GX 룸, 게임룸, 스터디룸, 테라스, 소파 존 등으로 구성된다. 입주민들과 교류하거나 개인 비즈니스 용무를 해결할 수 있다.

계약에 앞서 시설 및 서비스를 먼저 체험해보길 원한다면, 홈페이지 및 소셜 미디어를 통해 현장 투어를 예약하면 된다. 1년 이상 장기 계약 고객을 대상으로 계약 기간 중 1개월 무료 렌털 혜택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임대와 운영을 총괄하는 김혜란 이사는 “실용적인 주거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협업할 계획”이라며 “주거 트렌드에 발맞춘 운영·관리 노하우를 시스템화해 앞으로 선보일 임대주택에도 적용하겠다”고 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