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화성향남2지구 도시지원시설용지 22필지(11만3000㎡, 1399억원)를 공급한다고 14일 발표했다.

공급 대상 필지 면적은 2404.4∼1만495.1㎡, 공급가격은 30억∼140억원이다. 건폐율 70%, 용적률 300%로 최고 10층까지 건축할 수 있다. LH 관계자는 “필지별 면적이 다양한 만큼 수요자가 자금 사정에 맞춰 적합한 필지를 선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LH는 청약센터를 통해 인터넷 신청을 받은 뒤 전산 추첨으로 당첨자를 결정할 예정이다. 공급 일정은 오는 20∼22일 순위별 신청 접수, 22일 추첨 및 당첨자 발표, 내달 4일 계약 체결이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