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전 청와대 상춘재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전 청와대 상춘재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인사를 나누고 있다. /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은 26일 청와대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와 만나 후보 선출을 축하했다. 문 대통령은 "정책을 위한 선의의 경쟁을 해달라"고 당부했고, 이 후보는 "문재인 정부가 성공하고 역사적 정부로 남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청와대는 이날 문 대통령과 이 후보가 청와대 상춘재에서 50분간 차담하며 이런 대화를 나눴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 후보에게 "민주당 대선 후보로 선출된 것을 축하드린다"며 "겪어보니 역시 제일 중요한 것은 정책 같다. 좋은 정책을 많이 발굴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정책을 위한 선의의 경쟁을 해야 한다"며 "그 과정 자체가 국가발전에 기여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렇게 완성된 정책이 다음 정부를 이끌어가는 설계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재명 후보는 지난 대선 때 저하고 당내에서 경쟁했고 경쟁을 마친 뒤 함께 힘을 모아 정권교체를 해냈고, 그동안 대통령과 경기도지사로서 함께 국정을 끌어왔다"며 "이제 저는 물러나는 대통령이 되고, 이재명 후보가 새로운 후보가 되셔서 감회가 새롭다"고도 했다.

이 후보는 "대통령님을 일대일로 뵙기 쉽지 않은데 초대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대통령께서 지금까지 민주당의 핵심 가치를 정말 잘 수행해주신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어제 시정연설을 보니 제가 하고 싶은 얘기가 다 들어 있어서 공감이 많이 됐다"며 "저는 지사로서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해 지금까지도 최선을 다했지만 앞으로도 문재인 정부가 역사적인 정부로 남을 수 있게끔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